대전시, 도안신도시 등 시내버스 213번 노선 5일부터 신설운행
기사입력: 2020/08/03 [22:07]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대전=뉴스충청인] 대전시는 도안신도시, 관저4지구 등 신규개발지역의 시내버스 이용불편 해소를 위해 213번 노선을 오는 5일부터 조정 운행한다고 4일 밝혔다.

대전시에 따르면 그 동안 도안신도시 원도안로 구간은 단독 및 연립주택이 조성됐으나 버스노선이 없었으며 관저4지구 더샵2차아파트는 212번 1개 노선만 운행하는 등 시내버스 이용불편 개선요청이 있었다.

이에 대전시는 원내차고지를 출발해 서일고등학교, 관저더샵2차아파트, 관저네거리, 관저중학교, 건양대병원, 원도안로를 거쳐 목원대학교까지 운행되는 213번 노선을 신설하기로 했다.

시는 이번 신설노선이 경유하는 구간 중 원도안로 학교주변 및 상가지역의 원활한 통행을 위해 지역주민들의 불법주정차 자제를 요청했다.

해당노선은 평균 배차간격이 30분이나 출근 및 등교시간대는 25분으로 탄력운행하며 운행시간표는 대전시나 시내버스운송사업조합 홈페이지, 120콜센터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대전시 한선희 교통건설국장은 “이번 노선조정으로 도안신도시 등 신규개발지역 입주민들의 시내버스 이용불편이 상당부분 해소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시내버스 이용불편 최소화를 위해 버스노선 운영개선에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다소 불편하시더라도 대중교통 이용 시 모두의 안전을 위해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해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덧붙였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