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금산인삼 비대면 특별 판매전 개최
기사입력: 2020/09/17 [22:24]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내포=뉴스충청인] 충남도가 집중호우 및 태풍 피해로 판로에 어려움을 겪는 금산 인삼재배 농가를 위해 ‘비대면 금산 인삼 직거래 특별 판매전’을 개최한다.

이번 특별 판매전은 온라인으로 열리는 제39회 금산인삼축제와 연계해 진행하며 백제금산인삼농협을 통해 인삼재배농업인으로부터 사전 예약 후 사후 배송하는 비대면 방식으로 구매 가능하다.

판매상품은 특품과 상품, 중품 등 3개로 구성, 산지거래 수준으로 저렴하게 판매된다.

특별판매 사전 주문은 오는 15일부터 10월 15일까지 한 달간 신청 가능하다.

배송은 추석명절기간인 9월 21일부터 25일까지, 금산인삼 온라인 축제기간인 10월 9일부터 18일까지 받을 수 있다.

이와 관련, 양승조 충남지사는 17일 인삼직거래 특별판매전 활성화를 위해 ‘누구나 만들 수 있는 인삼요리’ 시연회를 가졌다.

양 지사는 “호우피해 농업인을 돕기 위해 마련된 이번 특판 행사가 농업인들의 고충을 조금이나마 덜어주면 좋겠다”며 “이번 소비촉진 특판 행사에 많은 관심을 가져 달라”고 말했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