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화력본부, “체육 꿈나무 양성 중심역할 지속한다”
기사입력: 2020/11/29 [18:32]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당진=뉴스충청인] 한국동서발전(주) 당진화력본부(본부장 이창열)는 지난 26일 신평중학교, 계성초등학교, 합덕초등학교에서 ‘유소년 체육 꿈나무 지원 전달식’을 시행했다고 밝혔다.

 

당진화력의 유소년 스포츠 지원은 지난 2005년 ‘유소년 축구 꿈나무 육성지원협약’으로 시작되어 2018년부터 신평충·계성초 축구부에 7,000만원을 지원하는한편, 2019년부터는 합덕초 야구부에 1,000만원을 후원하고 있다.

 

이에 학교들은 2020년 충청남도협회장배 축구대회 우승(신평중), 2018년 충남소년체전 준우승(합덕초) 등 성적을 거두면서 지역 스포츠 유망주 양성의 중심역할을 하고 있다.

 

김동환 당진화력 환경대외협력실장은 “코로나19 등 어려움 속에서도 체육꿈나무들을 지원하게되어 기쁘다”며 “앞으로 학생선수들이 나라를 대표할 선수로 성장했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당진화력은 석문중학교(골프부), 석문초등학교(테니스부) 등 지역 체육인재 양성에 힘쓰고 있으며, 앞으로도 다양한 사업을 통해 건강한 지역사회를 위해 노력할 방침이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