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의자] 신기영 금산부군수 취임
기사입력: 2015/10/12 [11:46]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청인

[금산=뉴스충청인] “그동안의 행정경험을 바탕으로 인삼약초산업발전과 2017금산세계인삼엑스포의 성공개최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습니다.”

12일 취임한 신기영(申箕永.56) 금산부군수는 “인삼의 종주지인 금산에 근무를 하게 돼 매우 기쁘다.”며 “금산인삼농업 세계농업유산 등재, 2017년 금산세계인삼엑스포 성공개최 준비 등 금산발전을 이룰 수 있도록 열정을 바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1977년 공직에 첫발을 내디딘 申 부군수는 충남도 자치행정국, 논산시 연산면장, 충남도 재난관리담당, 종합건설사업소 서무과장, 건설교통국 건설정책담당, 의회사무처 총무담당관 등 요직을 두루 거쳤다.

부드러움과 포용력으로 조직 친화력이 뛰어나며 화합과 위민행정을 강조해온 행정통으로 알려졌다. 부인 이재숙씨와의 사이에 1남 1녀를 두고 있으며 취미는 등산.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