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성정1동, 와촌초 학생들 바자회 수익금 독거노인에 전달
기사입력: 2018/02/12 [20:06]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천안=뉴스충청인] 충남 천안시 성정1동(동장 김영태)은 12일 천안 와촌초등학교(교장 이미영) 학생들이 바자회로 마련한 수익금 17만 원을 생활이 어려운 관내 독거노인에게 전달했다고 밝혔다.

 

학생들과 함께 바자회를 마련한 학생자치회 담당 홍성은 교사는 “명절을 맞아 어려운 이웃에게 작지만 따뜻한 보탬이 됐으면 하는 마음에서 아이들과 바자회를 준비했다”며, “큰 액수는 아니지만 어르신께서 아이들의 고운 마음을 기쁘게 받아주셔서 따뜻한 명절을 보내셨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영태 동장은 “이웃을 생각하고 돌봄에는 아이 어른이 없음을 다시금 느끼며 와촌초등학교 학생들의 갸륵한 정성이 앞으로도 희망찬 사회를 만드는 값진 밑거름이 될 것”이라고 고마움을 전했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