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쌍용도서관, 오는 24일 시민독서릴레이 선포식 개최
기사입력: 2019/05/21 [20:08]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천안=뉴스충청인] 함께 읽고 생각을 나누는 생활 속 독서운동 ‘2019 시민독서릴레이’가 오는 24일 본격적으로 시작된다.

천안시 쌍용도서관은 2019 시민독서릴레이 선포식을 24일 개최하고 올해의 책을 발표한다고 밝혔다.

시민독서릴레이는 2016년부터 시작된 범시민 독서운동으로, 시민들은 연령별로 선정된 올해의 책을 함께 읽고 토론하며 책으로 하나되는 계기를 마련한다.

독서문화진흥위원회는 시민들의 도서 추천과 선호도 조사를 반영해 아동부문에 차영아 작가의 ‘쿵푸 아니고 똥푸’, 청소년 부문에 황영미 작가의 ‘체리새우:비밀글입니다’, 일반 부문에 노명우 작가의 ‘인생극장’을 선정했다.

선정된 도서는 관내 11개 공공도서관과 작은도서관 등에 비치돼 시민들이 생활 가까이에서 쉽게 접할 수 있으며 북콘서트, 독서캠프 등 다양한 연계 프로그램에서 활용될 예정이다.

선포식은 시립교향악단의 공연을 시작으로 올해의 책 선포, 작가의 작품 소개, 작품 낭독, 올해의 책 전달식 등의 순으로 진행된다. 천안시민 누구나 선포식에 참여해 올해의 책에 대해 알아볼 수 있다.

쌍용도서관 관계자는 “2019 시민독서릴레이 사업을 통해 올해의 책을 함께 읽고 소통하며 생활 속에서 책과 함께 하는 천안시민의 모습들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