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대덕구, 문화적도시재생사업 ‘팔캉스-루프탑파티’ 성료
기사입력: 2019/10/27 [18:10]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대전=뉴스충청인] 대전 대덕구(구청장 박정현)는 지난 26일, 2019 문화적 도시재생사업 일환으로 오정동 한남로88번길 일대에서 추진한 ‘팔캉스-루프탑파티’가 박정현 대덕구청장과 주민 등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열렸다.

 

지난 8월 31일에 이어 두 번째로 치러진 ‘팔캉스’축제는 특별히 한남로88번길 일대 건물 옥상을 주 무대로 한 ‘루프탑 파티’ 형태로 열렸다.

 

‘내가 바라는 오정동, 한남로 88번길’이라는 주제로 오정동 주민과 한남대학교 청년의 자유발언과 현대무용을 접합한 렉쳐 퍼포먼스 ‘말하는대로’ 프로그램을 비롯해 DJ 루프탑파티, 레트로 게임존, 길거리버스킹, 먹거리 운영 등 더욱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해 축제에 참여한 지역주민들과 청년들의 눈, 귀, 입까지 만족시켰다.

 

문화적도시재생사업은 문화체육관광부가 도시재생뉴딜사업 지구 내 공간을 문화적으로 활용해 침체된 도심과 공동체의 기능을 활성화하기 위해 공모한 사업으로, 지난 4월에 대덕구가 대전ㆍ충청권에선 유일하게 선정되어 추진하고 있는 사업이다.

 

박정현 대덕구청장은 “이번 ‘팔캉스-루프탑 파티’를 통해 지역주민의 생생한 목소리와 의견을 들을 수 있었다”며 “단순히 먹고 즐기는 행사성 축제가 아니라 사업 전반에 걸쳐 주민들의 의견에 귀 기울일 수 있는 사업으로 나아가고, 지역주민과 청년들이 하나 되어 문화적 DNA가 살아 숨쉬는 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