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의회 장승재 의원, 119국제구조대 추가 파견 필요 주장
기사입력: 2020/01/20 [20:20]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내포=뉴스충청인] 충남도의회 안전건설해양소방위원회 장승재 위원장(더불어민주당, 서산1)은 20일 네팔 안나푸르나 교원 실종사고 관련 충남도교육청 사고상황본부를 방문해 직원들의 노고를 격려하고 실종자들의 조속한 생환을 기원했다.

 

이날 방문은 장승재 위원장을 비롯한 유병국 의장 등 10여명의 도의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사고 현황과 대책을 청취하고 의회 차원의 협조방안을 모색했다.

 

이어 장승재 위원장은 “우리는 끝까지 희망을 잃지 말고 적극적으로 구조에 나서야 한다”라고 주장했다.

 

장 위원장은 “외교부에서 잘 조치를 하고 있지만 119국제구조대를 추가로 파견할 수 있도록 정부에 요청할 예정이다.” 그리고 “구조에 참가한 인력 및 장비, 근무지원이 신속하게 진행되도록 도의회차원에서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네팔로 교육봉사를 나섰던 충남교육청 소속 교사들 중 4명은 현지시간으로 지난 17일 오전 네팔 히말라야 안나푸르나 트레킹 코스인 데우라리 지역(해발 3230m)을 이동하던 중 눈사태에 휩쓸려 실종됐다.

 

교육청은 20일 오후 신익현 부교육감을 단장으로 한 현장지원단 10명(부교육감, 교육장 1명, 전문상담사 2명, 행정지원 3명, 가족 3명)이 현지에 추가로 파견됐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