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여군 궁남지, 천만송이 연꽃 만개…뱀·가물치 등 주의 당부
기사입력: 2020/07/09 [20:25]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부여=뉴스충청인] 충남 부여군은 매년 개최하던 서동연꽃축제가 취소됐다에도 많은 관광객들이 부여 궁남지를 찾고 있다고 밝혔다.

부여군은 당초 코로나19의 여파로 부여 궁남지를 찾는 관광객 감소를 예상했으나, 연꽃 만개 시즌에 맞추어 평일과 주말을 가리지 않고 많은 관광객들이 찾고 있다.

군은 이에 따라 코로나19 감염예방 홍보, 더위 대비 쉼터조성 등 편의시설 설치를 이미 완료했으며 방문객 관람 시에 생태 연지 내 물 뱀, 가물치 등이 출몰할 수 있으므로 노약자와 어린이 등의 놀라서 피해를 입는 일이 없도록 주의 사항 등을 적극 홍보히고 있다.

군 관계자는 “수시로 궁남지에 제·예초 등을 실시해 깨끗한 연지 관람환경을 조성해 앞으로도 다시 찾고 싶은 관광지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