맹정호 서산시장, 양승조 충남도지사와 지역 곳곳의 현장 목소리 청취
기사입력: 2020/10/24 [17:54]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서산=뉴스충청인] 맹정호 서산시장은 24일 양승조 충남도지사와 서산 관내 코로나19 방역 취약지를 점검하고 다문화·일자리 현장 등을 찾아 지역 목소리를 들었다.  

 

이날 이연희 서산시의회 의장 및 도·시의원, 사회단체장, 마을주민 등이 함께 참석했다.  

 

먼저 맹 시장과 양 지사는 서산보훈회관을 방문해 보훈단체장들을 만나 국가유공자와 보훈가족들의 예우 방안, 보훈단체 운영 지원 등을 논의하고 코로나19 감염예방 등 건강과 안전을 당부했다.  

 

이어 노인복지회관을 들러 지역의 어르신들을 만나 노인복지정책 등에 대해 의견을 듣고 어르신들의 노후활동 개선 및 경로당 지원 등에 관해 의견을 나눴다.  

 

우종재 대한노인회 서산시지회장은 업무용 차량 및 경로당 제습기 지원에 대해 건의했으며, 양 지사는 도 차원의 지원 방안 및 지정기탁 차량 마련 등의 방향을 모색키로 했다.  

 

이후 다문화 여성의 경제적·사회적 자립기반을 지원하는 아시안쿡을 방문해 결혼이주여성 등의 취·창업에 문제, 다문화가정 사업 다양화 등 이야기를 나눈 후 동서산농협연합 RPC 수매현장과 도정공장을 시찰하며 농민들을 격려했다.  

 

특히, 양 지사는 코로나19 위기 속에서도 도내 쌀 예산 생산량 70만 9,000톤을 달성에 감사함을 전했다.  

 

끝으로, 운산면 산골마을인 으름재 마을을 방문해 마을 현판 제막식에 참석하고 주민들과 마을 건의사항 등을 이야기하고 코로나19 예방 등 건강과 안전을 당부했다.  

 

양승조 충남도지사는 “다양한 주민분들을 만나 지역의 목소리를 듣고 함께 고민하는 시간을 갖게 돼 기쁘기도 하면서 한편으로 더 큰 책임감을 느낀다”라며 “더 소통하며 도민들의 요구에 민감히 반응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맹정호 서산시장은 “양승조 도지사님과 함께 지역민들의 이야기를 들으며, 도 차원의 지원 등의 의견을 나눌 수 있어 뜻깊었다”라며 “오늘은 건의사항 등을 잘 검토해 최선의 방안을 모색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현장 각각의 목소리를 담아 자체 처리사항 등과 도 협력사항 등을 정리하고 지속적으로 협조체계를 구축해 해결방안 등을 적극 발굴·추진할 계획이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