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 한밭대, 학생자치기구 임원단 수통골 환경정화 활동 실시
기사입력: 2020/10/31 [09:10]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대전=뉴스충청인] 국립 한밭대학교(총장 최병욱)는 30일 학생자치기구 임원단 40여명이유성구 수통골 일원에서 환경정화활동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지난 여름, 한밭대 학생들은 학회연합회와 총동아리연합회 주관으로재능기부를 통한 벽화봉사와 농촌봉사활동을 전개해 지역주민들로부터호응을 얻으며 코로나19 상황속에서도 사회공헌활동을 이어왔다.

 

이번에는 총학생회, 학회연합회, 총동아리연합회의 임원 학생들을 주축으로 교직원과 함께 쓰레기 수거 등을 하며 지역유산 환경보호활동을 펼쳐 지역사회에 기여하고 더불어 사는 공동체 의식을 함양하고자 하였다.

 

윤주선 총학생회장은 “수통골은 등산객들이 많이 찾는 유성의 명소로 단풍철을 맞아 찾는 이가 더 많아진 것으로 안다”며, “환경정화 활동에 부족한 일손을 보태면서 지역유산을 지키고 코로나19 방역에도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활동소감을 밝혔다.

 

한편, 한밭대는 해마다 학생 중심의 ‘품들이 봉사단’, 교직원 봉사단체‘도드리 봉사단’을 비롯해 각 학생자치기구별로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쳐 지역중심 국립대학으로서 지역사회 공헌 활동을 이어가고 있으며, 학생들이 나눔과 봉사의 가치를 알고 건강한 사회를 만드는 주역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힘쓰고 있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