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신관동 모텔촌 충남도 공공디자인 공모사업에 선정
기사입력: 2020/11/23 [20:51]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공주=뉴스충청인] 충남 공주시는 충남도가 실시한 2021년 공공디자인 공모사업에서 ‘전막 별빛 휴 테마거리 조성사업’이 선정됐다고 23일 밝혔다.

공주시에 따르면, 이번 사업이 펼쳐질 신관동 627번지 일원은 숙박 및 유흥업소가 밀집된 지역으로 유동인구가 많고 미르섬과 금강철교, 공산성 등 다수의 문화관광자원이 분포해 있다.

그러나 보행과 차량의 혼재, 난잡한 옥외광고물 등이 도시경관 이미지를 저해하고 있고 범죄로부터 취약한 지역이라는 부정적 공간으로 인식되면서 개선 필요성이 지속적으로 제기돼 왔다.

시는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도비 2억을 확보면서 시비 포함 총 4억원을 투입해 내년 1년 동안 경관개선 사업을 통해 이 일대를 공주대표 숙박타운으로 새롭게 탈바꿈시킬 계획이라고 전했다.

주요 내용으로는 도로포장 개선 조명개선 안내판 및 공공시설 정비 상징시설물 설치 등이다.

시는 이번 사업을 통해 외부 방문객들에게 쾌적하고 깨끗한 이미지를 제공하는 한편 기존에 가지고 있던 옛 지명 ‘전막’의 유래도 살려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윤석봉 도시정책과장은 “공공디자인 개념을 적용해 경관개선을 하게 되면 산만했던 도심이 현대적 특화거리로 매끄럽게 정돈될 것”이라며 “공주를 찾는 방문객들이 당일 떠나지 않고 '머무르는' 관광을 하는데도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