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자율주행차량 상용화를 위한 시민체험단 실증 체험 실시
기사입력: 2020/11/23 [22:58]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세종=뉴스충청인] 세종시와 중소벤처기업부가 추진하는 세종 자율주행실증 규제자유특구 실증 사업의 일환으로 세종시민이 직접 자율주행차량을 체험하는 실증 체험 행사가 19일 세종중앙공원에서 열렸다.

이번 행사는 자율주행차량의 상용화를 목적으로 실증 사업을 실시하고 있는 규제자유특구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또한, 세종시 내 자율주행차량이 상용화되었을 경우, 실질적인 이용 대상인 세종시민을 대상으로 실증 체험을 함으로써, 자율주행차량에 대한 기존 선입견과 부정적인 인식 등을 개선 할 수 있는 창구로서의 역할도 기대된다.

그간 세종 자율주행실증 규제자유특구에서는 도심공원 자율주행, 주거단지 저속 자율주행, 일반도로 고속 자율주행 등 3개 실증 사업을 진행중이며 이번 중앙공원 실증 체험은 도심공원 자율주행 실증사업의 일환으로 3개 자율주행 관련 실증 사업 중 가장 먼저 시민 대상 실증 체험을 진행하게 됐다.

중앙공원에서의 실증 체험은 규제자유특구 실증 사업을 수행하고 있는 ㈜언맨드솔루션이 자체 제작한 국산 자율주행차량 ‵위더스′를 활용해서 진행했으며 중앙공원에서 계속적으로 실증 사업을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이번 실증 체험은 자율주행 관련 비전문가로 구성된 시민체험단이 직접 키오스크를 활용해 현장에서 자율주행차량을 호출하고 탑승부터 하차까지 실제 시민들이 이용하는 시나리오대로 진행됐다.

이번 실증 체험 행사는 비전문가로 구성된 시민체험단을 대상으로 규제자유특구 사업과 자율주행에 대한 내용을 사전 교육을 실시했다.

그리고 이번 실증 체험을 일회성으로 끝내는 것이 아니라, 내년에도 진행될 실증 사업과 연계해 시민체험단 실증 체험과 리빙랩을 추가적으로 운영 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시민체험단으로 이번 실증 체험에 참여한 최수현씨는 ‶이번 시민체험단 실증 체험을 통해서 자율주행차량을 처음 타봤는데 생각보다 안전하고 편안한 것 같다″며 ‶기존에 갖고 있던 자율주행차량에 대한 선입견과 문제점들을 해소 할 수 있는 기회가 됐고 내년에도 실증 체험이 있으면 꼭 참석하고 싶다″ 라고 밝혔다.

또한, 세종 자율주행실증 규제자유특구의 실증 사업을 운용하는 세종테크노파크의 김현태 원장은 ‶이번 시민체험단의 자율주행차량에 대한 실증 체험을 통해서 기존의 선입견을 해소하고 안정성 및 편의성 등을 직접 확인 할 수 있는 기회가 되었길 바란다″면서 ‶앞으로 중기부와 세종시와의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세종시의 자율주행차량 상용화에 앞장설 것이며 자율주행 관련 산업을 세종시 대표 산업으로 육성 할 수 있도록 세종테크노파크도 노력 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이춘희 시장은 ‶세종시를 향후 미래차 관련 산업을 선도하는 ‵스마트 모빌리티 혁신도시′로 성장 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할 것″이라며 ‶국내 최초 자율주행차량을 상용화해 일반 시민들이 자유롭게 이용 할 수 있도록 관련 인프라와 자율주행 기반의 교통체계 구축을 통해 자율주행차량 관련 신산업 발굴에 앞장 설 것이다″라고 밝혔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