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충남대병원 송민호 교수, 한국과학기술한림원 정회원 선출
기사입력: 2020/12/01 [14:06]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세종=뉴스충청인] 세종충남대학교병원(원장 나용길)은 내분비대사내과 송민호 교수가 2021년도 한국과학기술한림원(이하 한림원) 신임 정회원으로 선출됐다고 12월 1일(화) 밝혔다.

 

국내 과학기술 분야 석학단체인 한림원의 정회원은 과학기술 분야에서 20년 이상 활동하면서 독창적, 선도적, 영향력 있는 연구 성과를 내고 해당 분야의 발전에 공헌한 과학기술인들을 대상으로 한다.

 

매년 3단계에 걸친 엄정한 회원심사위원회를 통해 대내외적으로 학문적 우수성을 인정받는 석학들을 정회원으로 선출하며 회원들은 과학기술 관련 학술, 국제교류 등의 사업에 참여하거나 제안, 자문 등의 역할을 하게 된다.

 

2021년도 정회원은 송민호 교수를 비롯해 국내 과학기술 분야 30명의 석학이 새롭게 선출됐다.

 

송민호 교수는 20여년 간 미토콘드리아 연구에 기반한 당뇨병 및 비만, 인슐린 저항성 발생기전 이해와 치료제 개발을 위한 지속적 노력과 더불어 활발한 학술 활동을 펼치고 있다.

 

지난 10월에는 최근 5년간 SCI급(과학 인용 지수, Science Citation Index) 국제 선도저널에 책임저자로 발표한 연구논문 업적을 높이 평가받아 내분비학회 최고상으로 꼽히는 ‘남곡 학술상’ 수상자로 선정되는 등 내분비대사내과 분야에서 선도적이고 뛰어난 연구업적을 인정받고 있다.

 

송민호 교수는 “한국과학기술한림원 정회원에 선출돼 매우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내분비학회 뿐 아니라 우리나라 과학기술의 발전을 위해 보탬이 될 수 있도록 더욱 연구에 매진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