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보건소, 산후조리원 종사자 100여명 대상 코로나19 전수검사
기사입력: 2021/01/15 [20:15]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세종=뉴스충청인] 세종시보건소가 오는 18일부터 22일까지 5일간 집단시설 근무자인 산후조리원 종사자를 대상으로 코로나19 전수검사를 시행한다.

이번 전수검사는 최근 구치소, 요양병원 등 집단시설에서 집단감염이 발생한데 따른 우려를 예방하기 위한 조치다.

특히 세종시는 출생 수준 측정지표인 합계출산율 1위 도시로 산모, 영유아 수가 상대적으로 많아 건강·안전관리가 더욱 필요한 상황이다.

시는 이번 전수검사는 어진동 복합커뮤니티센터에 마련한 선별진료소에서 관내 산후조리원 6곳의 종사자 100여명을 대상으로 진행한다.

시는 전수검사와 더불어 산후조리원 종사자·이용자 행동수칙과 관련한 특별 방역대책을 안내하는 등 신생아·산모의 건강관리를 위한 세부 방역사항 이행여부도 점검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권근용 보건소장은 “이번 선제검사를 통해 산후조리원의 코로나19 감염병 확산을 방지하고 산모와 신생아의 안심하고 평안한 산후조리 환경을 유지하게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